100만원 대출이 가장 쉬운 곳

2022년 05월 06일 by 천조억

    목차 (Content)
반응형

100만원 대출이 가장 쉬운 곳
100만원 대출이 가장 쉬운 곳

100만원 대출이 가장 쉬운 곳에 대해서 알아보자. 대표적인 소액대출은 1백만원이거나 3백만원이지만 대부업체의 경우 1백만원이하까지 듣지 않고 대출이 가능하며 30세부터 69세까지는 3백만원이하까지 듣지 않아 대출이 가능하다. 대출 최소액은 보통 10만 원, 50만 원 이상이다.

 

여기서 묻지마 대출이란 소득확인, 재임용확인 이 두 가지를 하지 말고 대출을 해달라는 뜻이다. 즉 재임용 서류나 소득확인서류를 제출하지 않아도 1백만원까지 대출을 받을 수 있고, 나이가 30세 이상인 사람은 69세 미만인 사람은 3백만원까지 대출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이는 대부업 등 등록 및 금융이용자 보호에 관한 법률 시행령 제4조 제3항 제2항 제1호에 의해 규정된 것이다.

 

물론 이 규정은 최소한의 대출조건을 명시하고 있어 아무리 적은 금액이라도 50만원 정도의 급여를 빌려도 소득확인과 재임용확인을 하는 것은 대부업체의 자율적 판단에 따른 것이다. 그리고 최근 법정 최고 금리가 낮아졌기 때문에, 대부분의 대출회사들은 소득 확인과 재임 기간을 거쳤다.

100만원 소액대출

100만원 소액대출 관련해서 금융법에 규정된 명문의 규정

100만원 대출이 가장 쉬운 곳

  1. 개인의 상황에 따라 다르다. 저축은행이나 대출기관 등 키 대출이 많아 신용등급이 7, 8등급인 사람은 대출기관이 가장 쉽다. 우리는 외국 대출과 함께 큰 자산을 가지고 있고, 일반적으로 더 많은 대출을 받을 수 있다.
  2. 신용평가사가 미리 수집한 자료로 소득확인이나 재임 기간을 대체할 수 있는 1금융권이나 2금융권의 무직자, 대출이 가장 쉽게 나올 수 있는 곳

최근 유행하는 모바일 소액대출이나 모바일 즉시대출 같은 앱으로 하고 있는 소액대출 상품을 이용할 수도 있고, 아프면 당연히 각 금융회사 홈페이지에 들어가 쉽게 신청할 수도 있다.

 

참고로 대출 관련 실업이라는 용어는 일상적인 실업자라는 뜻과는 조금 다르지만, 후자가 진정으로 실업자라는 뜻이라면, 전자는 대학생 같은 학생의 지위와 소득이 없다면 알바나 프리랜서 같은 현금 상환 직업에 종사하고 소득을 증명하기가 어렵고, 사업 초기에 소득을 창출하지 못하기 때문에 소득을 증명할 수 없는 경우를 포함하지만, 더 정확한 의미는 설령 직업과 직장에서 더 정확하다 소득증빙을 통해 두 가지를 확인할 수 없는 사람들을 의미한다.

 

아르바이트를 해도 통장에 급여 명목으로 밀려나거나 매달 현금 상환액을 월급으로 내야 하는 만큼, 통장에 입금하면 소득증빙이 가능해 백수의 대출상품은 물론 직장인 대상 상품에서도 대출승인이 나올 수 있다. 개인 대출 상품을 이용할 수 있다는 것은 키 대출이나 신용 등급이 더 잘 받아 들여지면 대출 승인을 더 잘받을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대부업자로부터 대출을 받을 때 가장 걱정되는 것은 신용등급이지만, 뉴스에서 좋은 사실을 알리지 않는 것은 신용등급이나 대출, 특히 대출 대출 대출을 받을 때이다.


따라서 그 부분을 정리해보면 신용등급이 높을수록 대출을 받을 때 큰 폭으로 떨어지고, 낮을수록 낮은 수준으로 내려가는 경향이 있다. 가령 신용등급 1등급인 사람이 현금서비스를 이용하면 곧 4등급으로 내려갈 수 있지만 5등급인 사람이 현금서비스를 이용하면 등급이 그대로 유지되거나 6등급 정도의 1등급만 남게 된다.


따라서 신용등급이 6등급 이상이라면 신용등급이 너무 높지 않으면 1, 2금융권에서 100만 원 정도 대출을 받을 가능성이 높을 수 있고, 신용등급이 좋지 않고 7등급 이하라면 대출을 이용하면 신용등급이 크게 떨어지지 않을 것이다. 신용등급 8등급이 연체가 없어서 한은이 받을 자격이 없다는 것도 이런 이유에서다.


신용등급이 오르면 신용등급이 올라가면 신용등급이 올라가는 경우가 많다. 개인회생이나 파산 신청을 한 사람이라도 신용등급이 삭제되면 신용등급이 1, 2등급으로 올라가는 경우가 많다.

반응형